대학소식

[보도자료]2006 포항 바이오 페스티발 개최

2006-02-152,930

                             포항, 이제는 ‘바이오 코리아’의 메카로 발전한다
                포스텍-포항시-포항테크노파크 공동 ‘포항 바이오 페스티발 2006’ 개최
                16~18일 포스텍에서…산학연관 바이오 교류회, 국제 심포지엄 등

차세대 성장산업으로서 21세기 경제성장엔진으로 주목받고 있는 바이오산업의 거점으로 발돋움하고 있는 포항이 ‘바이오 코리아’ 메카로서의 본격적인 행보를 시작한다.

포스텍(포항공과대학교, POSTECH)은 포항시, 포항테크노파크와 공동으로 ‘포항 바이오 페스티발 2006’(이하 바이오 페스티발)을 16일부터 18일까지 이 대학 생명공학연구센터에서 개최한다.

이처럼 학․연․관이 공동으로 대규모 학술행사를 개최하는 것은 흔치않은 것으로, 바이오분야 산-학-연-관이 한자리에 모여 이번 바이오 페스티벌을 개최함으로써 포항의 바이오산업을 대내외에 과시하는 것은 물론, 국내 최고 수준의 ‘바이오 클러스터’로의 구체적인 육성 전략을 논의하게 된다.

특히 국내 대학 최대규모 바이오연구소인 생명공학연구센터를 중심으로 포스텍의 세계 수준의 바이오기반기술과 포항방사광가속기를 이용한 구조분석 및 신약디자인기술을 바탕으로 포항시의 정책적인 지원과 포항테크노파크의 사업화로 이어지는 일련의 바이오산업 메커니즘을 산업체․대학․연구소․시가 한데 모이는 이번 행사를 통해 확고히 다져나갈 계획이다.

이번 행사에서는 국내 60여개 바이오업체를 포함, 관련 학계 연구원 등 300여 명이 참여해 바이오 연구 및 사업화 관련 주제발표와 연구성과 전시회, 기술이전 상담 등의 산학연관 바이오 교류회, 국제 심포지엄, 자유토론 등 다양한 행사가 펼쳐진다.

특히 둘째날에는 차세대 신개념 치료물질로 각광받고 있는 ‘압타머(Aptamer)’를 주제로 한 국제 심포지엄을 개최, 압타머 관련 연구 및 사업화 방안에 대한 심도있는 논의가 있게 된다. 이 심포지엄에서는 압타머 치료제 및 진단기술 개발에 있어 가장 두각을 나타내고 있는 미 알케믹스(Archemix)사 에롤 데소자(Errol DeSouza) 회장과 소말로직(Somalogic)사의 래리 골드(Larry Gold) 회장이 특별 초청강연을 가지는 등 국내외 관련분야 관계자가 대거 참석할 예정이다.

바이오 페스티벌 개막식은 16일 오전 11시 이철우 경북도 정무부지사, 정장식 포항시장, 박찬모 포스텍 총장을 비롯, 주요 관계자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이 대학 생명공학연구센터 대강당에서 있을 예정이다.